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자동전송제외
[‘으뜸기업-으뜸인재 매칭사업’] 청년 취업·일자리 지원신한은행-중소기업진흥공단 업무협약
청년 취업난 및 중소기업 구인난 해소를 위한 민∙관 공동사업
  • 방경하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 승인 2017.05.19 19:08
  • 댓글 0
   
▲ (사진 좌측부터) 신한은행 소비자브랜드그룹 왕태욱 부행장, 신한은행 위성호 은행장, 중소기업진흥공단 임채운 이사장, 중소기업진흥공단 조내권 인력개발본부장이 협약식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사진=신한은행>

[이코노미톡뉴스=방경하 기자] 청년 구직자를 위해 역량연수부터 정규직까지 안착할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는 종합 프로그램 ‘으뜸기업-으뜸인재 매칭사업’이 올해도 추진된다.

신한은행(은행장 위성호)과 중소기업진흥공단(이사장 임채운)이 18일(금), 서울 중구 세종대로 소재 신한은행 본점에서 청년 취업 및 중소기업 일자리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으뜸기업-으뜸인재 매칭사업’을 추진하기로 약속했다.

6년차 ‘으뜸기업-으뜸인재 매칭사업’

올해로 6년차를 맞이하는 동안 총5회에 걸쳐 시행중인 사업으로 지난해까지 1,538개 중소기업, 113개 대학, 1,543명의 학생이 참여해 977명이 우량 중소기업에 취업에 성공, 대졸 평균 취업률을 상회하는 63.3%의 취업률을 기록했따. 본 매칭사업에 참여한 구직자의 94%, 중소기업의 81%가 참여를 추천할 정도로 높은 만족도를 보이고 있다.

일자리 미스매치·청년실업 문제 극복 기대

‘으뜸기업-으뜸인재 매칭사업’은 문재인 새 정부가 최우선으로 추진하고 있는 국정과제인 일자리 창출과 동일선상에 있는 사업이라는 것에 큰 의의가 있다. 특히 지난해 중소기업은 26만개의 일손 부족에 허덕임에도 2017년 4월 청년 실업률이 11.2%로 역대 최고 수준을 기록하는 심각한 ‘일자리 미스매칭’ 상황에서 청년 실업과 중소기업 구인난을 해소할 수 있는 최적의 민∙관 공동사업이라 할 수 있다.

신한은행과 중진공은 본 사업을 ▲사회공헌 협력 ▲중소기업에 대한 인식개선 ▲직무교육 및 취업역량강화연수 ▲중소기업과 대졸 인재 매칭 ▲취업자의 중소기업 안착 지원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 올 상반기에는 ‘공감 힐링 토크콘서트 원츄’를 5월 15일(월) 인덕대학교(서울)를 시작으로 17일(수) 순천대학교(전남), 22일(월) 동의대학교(부산), 24일(수) 계명문화대학교(대구), 29일(월) 아주대학교(수원)까지 전국 5개 대학에서 개최한다.

또한 3박 4일 일정으로 ▲취업성공을 위한 이미지 메이킹 ▲자신감 향상을 위한 스피치 리더십 ▲이력서 및 자소서 작성방법 ▲모의 면접 ▲중소기업 CEO 특강 등을 진행하는 취업역량강화연수와 구직자와 중소기업이 직접 만날 수 있는 취업박람회도 개최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중소기업진흥공단과 협업을 통해 일자리 창출 사업의 발전적 모델을 구축하고 있다"며, 이어 "앞으로도 중소기업 인력난 해소와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지속적으로 이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방경하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kitty@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방경하 이코노미톡뉴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